나침반교회가 주님만을 한 주인으로 섬기는 생명넘치는 공동체가 되도록 예배와 기도로 함께 하시는 성도님들께 하나님의 위로와 평강이 흘러 넘치길 간구합니다.  2020년에는 선교의 열정이 더욱 뜨겁게 타오르길 소망합니다.